어디갔징 내 씹덕

2013.09.28 00:07 from ─열매





내 씹덕 다 터져서 흩어졌나바...............

찬열이 1주년 때 공홈 답글보다가ㅠㅠㅠㅠㅠㅠㅠ 개씹졸귀인 거 몇 개 긁어와쪄염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ㅇ<-<.........


씹덕이랑 광대랑 다 터져버렸다구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거 진짜 너무 귀엽지 않나?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씹덕 씹덕 누가 말했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찬열이가 말해짜나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상대방에게 잘 맞춰주구 배려하는 찬열이 심성이 저 한 줄 글에서도 느껴지네;;;; 어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너무 귀엽단 마리얌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찬열이 지짜 넘넘 아기천사같단 마리야ㅠ0ㅠ0ㅠ0ㅠ0ㅠ0ㅠ0ㅠ








사려 깊은 찬열이 1 






사려 깊은 찬열이 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 애기 두루두루 챙기신다 ㅠㅛㅠ 순이들을 굽어 살피신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찬열이는 넘넘 똑똑하구 천사같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말 한마디라도 그냥 하는 법이 없오ㅠ0ㅠ0ㅠ

너무 이상한가....? 이게 너무 기절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런 저런 말 안 나오게 하려구 다 품으면서두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게 기계적으로 느껴지지 않게 만들어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건 진짜 타고난 센스라고 밖에는;;;; 타고나기를 사려깊음의 아이콘;; 







그래서 저 누나는 저 날 잠을 못 잤지요?


찬열이 너무너무 귀여워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넘넘넘 씹더기얌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누나 맘을 막 주무르네 우리 애기가;;;; 

못 하는 말이 없어ㅠ0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찬열이한테 막 계속 말 시키면서 놀구 시퍼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이 말도 붙여보고 저 말도 붙여보고 찬열이가 대답할 때 마다 꺄르륵거리면서 조아하고 시픔ㅠ.ㅠ.ㅠ.ㅠ.ㅠ.ㅠ.ㅠ.ㅠ.ㅠ 찬열이 막 착해가지구 계속 옆에서 귀찮게 말 시켜도 헤헤 거리면서 다 대답해줄꼬 같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차카미 아기천사

/댜룽/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열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보소년  (0) 2013.09.29
찬열맘은 오늘도 운다.........  (4) 2013.09.29
어디갔징 내 씹덕  (4) 2013.09.28
찬열이와 소울메이트3  (0) 2013.09.27
겸손 떨지 않아도 되는 비주얼  (0) 2013.09.27
부심이라는 것이 폭발하였다  (0) 2013.09.27
Posted by 액딤액딤해 트랙백 0 : 댓글 4